제목 생각을 먹고 자라는 머리카락
작성일자 2018-05-18
조회수 49


 



 


 

김영화의 작가노트 <생각을 먹고 자라는 머리카락>


 

머리카락은 생각(자아/自我) 먹고 자라는 피부이며 머리에서 가장 밀접한 신체이다.

땅에서 물을 흡수해서 자라는 식물들도 잎과 꽃등을 피워 자신을 표현하듯, 머리카락도 "자신이 생각하는 것들을 먹고 자란다." 개념에 착안하여 시작하게 작품이다.

가닥, 가닥의 머리카락() 만들어 내는 공간과 공간이 하나의 형체를 만들면서 생각(자아/自我) 한층 풍부하게 것이다.

머리카락은 자신의 생각을 표출할 있는 결국, ""이다.

작업방법은 연필을 최대한 가늘게 칼로 깎아서 4~5번 정도 머리카락()을 그리고 다시 깎고 이러한 작업과정을 반복하여 작품을 제작하고 있다.


 

Hair is the skin eaten thoughts and is the body that the closest to the head.

I was inspired by the notion that "Hair is growing by eaten thoughts.",

like plants that absorb water from the ground express themselves by leaves or flowers.

The spaces made by a single strand of hair will create a single shape,

and enrich the thought.

Consequentially, Hair is 'Me', that express my own thoughts.

 

 

김영화 작가의 프로필


 

2004 한경대학교 산업디자인과 졸업

2004/01/03~2007/09/30 디자인회사 재직

 

Solo Exhibitions

2016 소소한 일상 이야기_ 정월행궁나라갤러리_ 수원

2015 2=1 _ !재미동_ 서울

2012 3=1 _ 대안공간눈_ 수원

2011 2=1 _ 갤러리 8스트리트_ 서울

2009 생각을 먹고 자라는 머리카락 _ 대안공간눈_ 수원

 

Group Exhibitions

2018 6회아트플래쉬정기전(ART Flash EXHIBITION)_ 우정박물관/우정아트갤러리_ 천안

2018 Pôle d'inversion(반전의 극)_ 행궁마을커뮤니티아트센터 2층 전시실_ 수원

2017 아트경기 단단’_ 현대백화점 중동점 부천 CGV_ 부천

2017 서정아트센터 신진작가 기획초대 <얼굴>_ 서정아트센터_ 서울

2017 블라인드 포스터 _ 복합문화예술공간 행화탕_ 서울

2017 바이오아트_ 국립과천과학관1층 중앙홀_ 과천

2017 아트플래쉬전 5_ 교하아트센터_ 파주

2016 DMZ 국제 현대미술전_ 화천군, 인재군, 서울시

2016 ()한 전()_ 행궁마을커뮤니티아트센터_ 수원

2015 DMZ국제현대미술전_ 연천, 파주일대

2015 , _ 아이디어팩토리_ 서울
2015 철거프로젝트-간다!! _ 행궁동레지던시_ 수원

2014 낙서_ 언오피셜프리뷰_ 서울

2014 DMZ국제예술제_ 연천, 파주일대

2011 2011한국국제드로잉전_ 한가람미술관_ 서울

2011 art+play_ 디자인페스타갤러리_ 일본

2011 소소한 일상 이야기_ 스윙갤러리_ 춘천

2011 2011홍대 앞 다시 보다_ 서교예술실험센터_ 서울

2010 _AMUSEMENT_ 갤러리 미스홍_서울

2010 PORTRAIT_ 팝아트팩토리_ 서울

2010 갤러리아우라개관전_ 갤러리아우라_ 서울

2010 Design & Art Festival 2010_ 예술의전당_ 서울

2009 Trans.Wave 김영화/김지현 _ 갤러리 소나무_ 서울

2008 납량특집<아파아파>_ 그 문화_ 서울

2008 서울디자인올림픽-이상한 동네, 미용실_ 잠실운동장_ 서울

2007 도교 디자인 페스타_ 일본

 

Award

2017 바이오아트_ 장려상
 

본 사이트에 게재된 그림이나 내용은 임의로 사용하거나 도용할 수 없습니다.

    아트시티갤러리에 오픈된 그림이나 내용은 본 갤러리와 해당 화가의 소유로서 사전 협의 없이 무단 사용 시, 법적처분 받을 수 있음을 양지하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